2020년 10월 24일(토)
 

추석선물, 마스크도 좋지만 소화기 선물하세요


입력날짜 : 2020. 09.22. 14:55

경산소방서 중앙119안전센터/소방사 김진환=매년 가을과 함께 찾아오는 추석에는 평소 자주 만나지 못했던 가족과 친구들을 보기 위해 고향으로 갔지만, 코로나19 여파로 사회적 거리두기와 정부의 추석 전 국민의 이동 자제를 권고하고 있어 따스한 고향집에 방문하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아침 저녁으로는 날이 쌀쌀해 전기장판과 같은 난방기구의 사용이 빈번해지고, 집안에 있는 시간이 많아짐에 따라 주택화재 위험이 우리 주변을 감싸게 될 것이다.

소방청 통계 자료에 따르면 지난 8년동안 전체 화재 중 주택화재 비율은 18.3%로 부주의(담배꽁초, 음식물 탄화 등)로 인한 화재가 54.4%를 차지한다.

중요한건 사망자 중 34.3%가 70세 이상 노인들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한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의 필요성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그럼 주택용 소방시설에는 어떤 것으로 구성이 돼 있을까?

먼저 화재 발생 시 초기 진압에 도움을 주고, 소방차 1대 만큼의 위력을 가진 '소화기'가 있다.

평소 눈에 잘 띄는 곳에 구비해서 압력게이지 화살표가 녹색지점을 가리키는지 확인하는 등 꾸준한 관리를 통해 언제 어떤 상황이더라도 사용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두번째는 연기를 감지해 음향장치를 통해 경보음을 울려 화재 사실을 알려주는 '단독경보형감지기'가 있다.

정상 작동 시 LED 표시등(적색)이 60초 간격으로 점멸되고, 화재 발생 시 '화재발생'이라는 경보멘트가 음성으로 출력된다.

주택용 소방시설의 설치 기준은 지난 2012년 2월 5일 '화재예방,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에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주택에도 설치하도록 돼 있다.

가까운 대형할인 매장과 인터넷을 통해 쉽고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어, 사랑하는 가족과 이웃을 위해서라도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는 더 이상 미뤄서는 안될 것이다.

코로나19로 인해 고향에 마음 편히 돌아가기 어려운 시기이다.

가족과 이웃에게 감염병 예방과 함께 화재예방을 위한 '주택용소방시설' 선물로 다른 어떤 선물보다 값진 마음의 표현이 되기를 바란다.




<저작권자ⓒ DBS방송 Dong-A Broadcasting Syste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충처리인 | 사업제휴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고객센터    
대표전화 : 031)225 - 0890 | 기사제보: 031)225 - 0890 | 팩스: 031)225 -0870 | E-mail:dbs-tv@hanmail.net
제호:DBS동아방송 | 발행처:동아방송주식회사 | 주소: 16565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권선동 989-3 세광빌딩 6 층
등록번호 : 경기, 아52302 | 등록일 : 2006.12.13 | 발행인·편집인 : 박기출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추선구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동아방송(주)가 보유합니다. 동아방송(주)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